상단영역

본문영역

로얄캐닌코리아, 서울특별시수의사회와 호산나애견직업훈련센터에 사료 지원

발달장애 학생들이 전문 직업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훈련견들을 위한 맞춤영양사료 600kg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입력 2022.11.24 09:32
  • 기자명 김태일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팜뉴스=김태일 기자]로얄캐닌코리아가 서울특별시수의사회와 함께 호산나대학 애견직업훈련센터 훈련견을 위한 사료를 지원했다.

발달장애인 취업사관학교로 알려진 호산나대학은 애견 전문인 양성을 위한 애견직업훈련센터를 운영 중이다. 최근에는 서울시수의사회와 애견 관련 전문인 양성과 훈련견들의 복지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로얄캐닌은 호산나대학 애견직업훈련센터에서 생활 중인 훈련견들의 건강한 영양 관리를 도울 맞춤영양사료 600kg을 전달했다.

이날 함께 센터를 방문한 로얄캐닌 곽영화 수의사는 훈련견들의 생애주기별 영양 섭취 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치아와 근육, 체중 상태 등을 확인하고 영양 상담 시간을 가졌다. 다양한 견종과 나이의 훈련견들이 단체 생활을 하고 있는 만큼 각 훈련견 마다 주의해야 하는 질환과 예방 방법, 체중관리 및 사료량 계산 방법 등을 공유하고, 훈련사들이 평소에 궁금했던 영양 관리 질문에 답변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로얄캐닌코리아 이수지 대외협력팀장은 “발달장애 학생들이 직업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역할을 다 하고 있는 훈련견을 위한 사료를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를 위해 열심히 일하고 있는 도우미견, 훈련견들의 건강과 웰빙을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로얄캐닌코리아는 성숙한 반려문화 확산과 동물복지 향상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진행 중이다. 2020년부터 보호자의 책임감을 알리는 캠페인을 시작, ‘책임감 있는 보호자되기’ 가이드북을 20만부 이상 배포한 바 있으며, 한국관광공사와 함께하는 펫티켓 캠페인, 사료 기부 틱톡 챌린지, 유기동물 입양가족을 위한 온라인 세미나, 유기동물 입양 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전개한 바 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이 시각 추천뉴스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