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한국암웨이,3000평 규모 '파이토지노믹스' 영천 생산시설 준공

상생 협력 강화... 4분기 제품 개발 - 생산 본격화
암웨이 글로벌도 투자, 선진 cGMP 노하우 전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입력 2022.09.27 14:00
  • 수정 2022.09.27 14:03
  • 기자명 이권구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팜뉴스=이권구 기자]  한국암웨이가 27일 경상북도 영천에서 ‘암웨이 전략 파트너 파이토지노믹스 생산시설 준공식’을 개최했다.

파이토지노믹스 신규 생산시설은 지난 2021년 1월 한국암웨이와 파이토지노믹스, 경상북도, 영천시 간 맺은 ‘상생 협력 업무 협약식’을 기점으로 추진됐다.  준공식에 이어 올 4분기부터 암웨이가 보유한 건강기능식품브랜드 '뉴트리라이트' 중심 제품 생산 및 개발, 연구 협력이 본격화 될 예정이다.

글로벌 공급망 다변화 전략 한 축을 담당하는 동시에 까다로운 한국 소비자와 시장 요구에 민첩하게 대응하며 차별화된 혁신이 가능해질 것으로 암웨이 측은 기대하고 있다.

한국과 별도로 글로벌 직접 투자도 확정됐다. 

한국암웨이에 따르면 파이토지노믹스 생산시설 디자인 초기부터 암웨이 본사에서 적극 관여해 미국 FDA 우수 의약품 품질관리 표준인 cGMP 기준에 맞춰 설계가 이뤄졌고,  원재료 생산부터 완제품 가공까지 전 과정을 완벽히 추적 관리하는 암웨이만의 선진 공법과 노하우도 적용됐다.

파이토지노믹스도 생산 및 연구 개발 시설에 대대적 투자를 단행했다. 헤파필터 공조시설, 클린벤치, 대규모 검체 보관실, 항온항습룸 등 정상급 연구 시설과 더불어 유산균 전용 청정 라인 및 최신 기술인 3중 레이어 제품 생산 시설을 완비했으며 최첨단 로봇 기술도  활용한다. 경상북도와 영천시 지원을 받는 약용작물산업화지원센터에서는 별도 허브 원재료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도기식 파이토지노믹스 대표이사는 “ 건강기능식품 산업을 선도하는 암웨이 전략 파트너로 선정돼 영광이다. 뉴트리라이트가 보유한 선진 노하우가 파이토지노믹스 원재료 분야 전문성과 결합해 앞으로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며 “적극적인 지원으로 큰 도움 주신 경상북도와 영천시에도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배수정 한국암웨이 대표이사는 “파이토지노믹스는 암웨이 뉴트리라이트가 추구하는 ‘씨앗에서 제품까지’ 철학을 함께 실현해 나갈 수 있는 좋은 파트너”라며 “한국암웨이가 그동안 추구해온 지역 경제와 상생 전략 차원에서도 의미가 크다. 글로벌 기업과 국내 중소기업, 정부가 함께 윈-윈-윈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이 시각 추천뉴스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