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Excelra, Patcore, Inc.와 파트너십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입력 2022.09.22 21:06
  • 기자명 PR Newswire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 파트너십으로 일본 시장에서 Excelra의 과학 제품 풋프린트가 확대될 전망

인도 하이데라바드 및 도쿄, 2022년 9월 22일 /PRNewswire/ -- Excelra가 Patcore, Inc.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일본 고객을 위한 자사의 과학 데이터 및 분석 제품의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Excelra는 세계 선도적인 데이터 및 디지털 통찰 기업 중 하나이다. Excelra의 GOSTAR 플랫폼은 수작업으로 큐레이팅되는 최대 규모의 의약 화학 정보 데이터베이스로 900만 건 이상의 화합물에 대한 포괄적이고 구조적인 SAR 데이터를 제공한다. Excelra의 GOBIOM은 확인 및 추정되는 생물지표를 수작업으로 큐레이팅한 가장 광범위한 컬렉션으로서, 생물지표와 질환 간의 연관성에 대한 중요한 통찰을 제공한다.

Patcore는 고도로 전문적인 인포매틱스 기업으로서, 생명과학 기업과 화학 산업의 연구원을 지원한다. 이 파트너십은 일본 최대의 제약, 생명공학, 화학 기업 및 정부 기관과 협력해온 Patcore의 경험을 활용해 일본에서 Excelra의 성장을 지원한다.

Excelra 글로벌 상업 및 마케팅(Global Commercial & Marketing) 부문 책임자 Gabriele Staples는 "생물의학 데이터 측면에서 자사의 GOSTAR와 기타 데이터 제품은 오늘날 전 세계 신약 개발 및 임상 이행 연구원들에게 제공되는 선도적인 솔루션"이라며 "일본은 자사가 전략적으로 중점을 두는 시장이며, 가장 정확한 최신 데이터 세트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Patcore는 일본에서 자사의 입지를 확장할 기회를 제공한다"면서 "Patcore와 일본 생명과학 조직은 자사와의 시너지 효과를 이용함으로써 연구 속도를 높이고, 분자 출시 목표를 더 빠르게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설명했다.

Patcore, Inc. COO Fumiaki Aruga는 "Excelra의 과학 제품과 자사의 기존 제품 간에 파트너십을 구축함으로써, 데이터 강화, 경쟁력 있는 정보, 그리고 고객을 위한 AI/ML 이니셔티브가 적용된 예측 엔진을 구동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Excelra 소개

Excelra의 데이터 및 디지털 인사이트는 발견부터 시장까지 생명과학 분야의 혁신을 가능하게 한다. Excelra edge는 이질적인 데이터 집합을 조정하는 것에서 비롯되며, 신뢰성 높은 실행 가능한 통찰로 약물 발견과 개발을 가속화하기 위해 바이오인포매틱스 혁신을 적용한다.

Excelra의 GOSTAR는 사용자가 화합물을 빠르게 탐색 및 발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브라우저 애플리케이션이다. 이는 또한 API를 통해 사내 라이브러리와 머신 러닝 모델을 지원하는 다운로드 가능한 데이터 세트로 제공된다.

GOSTAR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 gostardb.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Patcore, Inc. 소개

Patcore는 일본 화학정보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부문의 선도적인 공급업체다. Patcore는 신약 개발 인포매틱스와 EHS 관리 애플리케이션 부문에 강점이 있으며, 신뢰받는 실험실 디지털 변혁 파트너이기도 하다. Patcore는 일본 최고의 제약회사, 바이오 벤처, 화학 기업 및 공공 연구소 등을 고객으로 두고 있다.

Patcore에 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 patcor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디어 문의:

Jigesh Shah 
Director Marketing, 
이메일: Jigesh.shah@excelra.com

 

로고: https://mma.prnasia.com/media2/692189/Excelra_Logo.jpg?p=medium600 

 

[편집자주] 해당 기사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팜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알려 드립니다.

출처 : PR Newswire 보도자료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이 시각 추천뉴스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