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인사] 카나리아바이오, 임상전문가 최승영 본부장 영입

'오레고보맙' 난소암 환자 대상 글로벌 임상3상 관리 주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입력 2022.09.20 07:46
  • 수정 2022.09.20 07:47
  • 기자명 이권구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팜뉴스=이권구 기자]  카나리아바이오가 연구개발 및 임상 인력을 강화하기 위해 임상개발 총괄 최승영 본부장을 영입했다.

최승영 본부장은 서울대 면역학 석사를 거쳐 2년간 연구원으로 재직하고  파렉셀 등 글로벌 CRO에서 임상관리 경력을 쌓은 후 젬백스와  HLB에서 스폰서로 임상관리를 진행한 임상 전문가다. 

카나리아바이오 나한익 대표이사는 “ 최승영 본부장은 지난 17년간 글로벌 CRO에서 임상을 직접 진행을 했고 또 스폰서 입장에서 CRO 관리를 맡았던 임상 베테랑으로 오레고보맙 신규 난소암 환자 대상 글로벌 임상3상 관리를 주도할 적임자라고 판단했다” 며 영입 배경을 밝혔다. 

카나리아바이오가 글로벌 임상3상을 진행하고 있는 오레고보맙은 신규 난소암 환자 대상 임상2상에서 무진행생존기간(PFS)을 기존 표준 치료법 대비 30개월이 늘어난 42개월을 보였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이 시각 추천뉴스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