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종근당건강 김병용 연구소장,농축산식품과학기술대상 산업포장 수상

마이크로바이옴·프로바이오틱스 연구개발 공로 포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입력 2022.11.29 10:53
  • 수정 2022.11.29 10:54
  • 기자명 이권구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팜뉴스=이권구 기자] 종근당건강(대표 김호곤) 김병용 연구소장이  28일 양재 aT센터서 열린 ‘제25회 농림축산식품과학기술대상 시상식’에서 최고 훈격인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김병용 연구소장은 종근당건강 연구소를 이끌며 인체 미생물 유전정보(마이크로바이옴)와 프로바이오틱스 연구개발을 통해 국내 건강기능식품 산업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명의의 산업포장 수상자로 선정됐다.

김 소장은 종근당바이오와 공동으로 누에로부터 추출한 신소재인 실크피브로인을 활용하여 유산균의 내담즙성(담즙산에도 살아 남는), 내산성(위산에도 살아 남는), 장부착성(장내 부착하여 오래 견디는) 등을 높이는 실크피브로인 코팅기술을 개발했다.

차세대염기서열분석기법(NGS)을 활용한 유전체 기반 유산균 분류 동정 기술을 개발하여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의 품질관리를 혁신적으로 개선하는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NGS 분석법을 마이크로바이옴 기술과 연계하여 개인별 장내균총에 적합한 유산균을 배합한 신제품 ‘락토핏솔루션’을 개발하는 데에도 크게 기여했다. 

종근당건강은 김병용 소장이 개발한 신기술을 대표 유산균 제품인 ‘락토핏’에 적용해 제품경쟁력을 확보함으로써 국내 유산균 시장에서 소비자 브랜드인지도와 구매율, 섭취율 등에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최근 중국, 베트남 등 글로벌 시장에도 진출하며 제품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김병용 연구소장은 “이번 수상은 개인 공로가 아닌 우수한 품질의 건강기능식품을 만들기 위한 종근당건강 연구원들의 노력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신기술 개발에 매진하여 차별화된 건강기능식품으로 국민 건강 증진에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농림축산식품과학기술대상은 농림축산식품부가 매년 농림축산식품 분야의 우수기술 개발과 확산을 통해 농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한 연구자를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다. 올해 시상식에는 산업포장 2명, 대통령 표창 3명, 국무총리 표창 2명,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표창 19명 등 총 26명을 시상했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이 시각 추천뉴스
랭킹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