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안국약품, 창업주 어준선 명예회장 별세

제약협회 이사장 회장, 국회의원 등 역임하며 제약산업 발전 헌신
장례식, 회사장...8월 6일 발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입력 2022.08.04 10:31
  • 수정 2022.08.04 11:17
  • 기자명 이권구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국약품(대표이사 원덕권) 창업주  어준선 명예회장이 4일 새벽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5세. 

故 어준선 명예회장은 1969년 부실기업화 된 안국약품을 인수, 대표이사에 취임하면서 제약업계에 발을 들였다. 이후 ‘인류건강과 행복실현’이라는 목표를 갖고 우수의약품 개발과 보급을 위해 53년간 안국약품을 이끌었다.

또 안국약품 대표이사로 재임기간 중 대한약품공업협동조합 이사장, 제약협회 이사장, 제약협회 회장, 제 15대 국회의원 등을 역임하며 제약산업 발전을 위해 많은 역할을 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임영균 씨와 아들 어진 안국약품 부회장, 어광 안국건강 대표, 딸 어연진, 어명진, 어예진 해담경제연구소장 등 오남매를 두고 있다.

장례는 회사장으로 치러지며, 빈소는 삼성의료원 장례식장 17호이다. 영결식은 6일 오전 6시 이며, 발인은 오전 6시30분에 진행 될 예정이다.

장지는 충북 보은군 탄부면 매화리 선영이다.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이 시각 추천뉴스
랭킹뉴스